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취임…행사는 생략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전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취임…행사는 생략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사진=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
    한국철도시설공단 제6대 이사장으로 임명된 김상균 전 철도공단 부이사장이 14일 취임했다.

    김 신임 이사장은 대전 본사 직원이 근무하는 모든 사무실을 찾아 직원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인사를 나누는 것으로 취임식을 대신했다.

    김 이사장은 사내 게시판을 통해 공개한 취임사에서 "고객 만족을 최우선으로 최고품질과 안전한 철도서비스 제공, 부정·부패 척결, 철도 공공성 강화와 사회적 가치 실현 등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특히 "공단 존립위기를 자초하는 부정과 비리의 위험에서 벗어나기 위해 이사장, 임직원, 협력업체가 삼위일체가 돼 부패방지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또 "후손들까지 안전하고 튼튼한 철도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최고품질의 안전한 철도를 건설해야 한다"며 "자부심 넘치고 신바람 나는 좋은 일터를 조성해 공단을 가장 일하고 싶은 공공기관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기술고시(14회) 출신인 김 이사장은 철도청 고속철도건설사업소장과 시설본부장, 건설본부장, 건설교통부 철도국장, 철도공단 부이사장 등을 지냈다.

    김 이사장은 취임 직후 지진 발생 지역인 경북 포항과 평창 동계올림픽 경기가 진행 중인 강원도 평창·강릉 지역 등 주요 철도현장을 찾아 직접 점검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