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북

    전주한옥마을 설 명절 행사 다채

    뉴스듣기

    전주시가 설 명절을 맞아 전주한옥마을 일원에서 풍성한 전통문화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시에 따르면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이어지는 설 연휴기간 한옥마을을 비롯한 15개 주요 문화시설에서 관광객들이 가장 한국적인 설 명절을 체험할 수 있도록 전통문화공연과 문화장터, 전통 민속놀이 체험 등 다채로운 문화체험프로그램이 펼쳐진다.

    한옥마을 경기전과 어진박물관에서는 탁본체험과 복주머니 만들기 체험, 전통놀이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전주전통문화연수원과 소리문화관에서는 천년전주 소리나눔교실, 상설공연 '전주의 소리, 세상의소리', 소리제작소에서 진행하는 만들기 체험, 판소리 체험이 진행된다.

    전통술박물관에서는 가양주 빚기, 전통주 미각체험, 모주 거르기, 소주거르기 등 전통술 시음과 체험 프로그램이 열린다.

    또 최명희문학관에서는 '최명희 서체 따라쓰기' 체험과 '혼불' 작품속의 한가위를 소재로 한 프로그램, '1년 뒤에 받는 나에게 쓰는 편지', '전주發(발), 엽서 한 장' 등 추억의 시간도 갖는다.

    완판본문화관에서는 옛 책 만들기와 목판화 한지벽걸이 만들기 등 과거 인쇄과정을 경험하고 관람할 수 있으며, 투호와 제기차기 등의 전통놀이도 체험할 수 있다.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는 '키움 福슬福슬(복슬복슬) 설맞이'라는 주제로 새해 희망달력 만들기, 한과 만들기, 매듭인형 만들기 체험을 진행하고, 시루방에서는 설 만두 빚기 체험행사도 열린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