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청주

    청주시, 내년도 국비사업 110건 발굴

    (사진=청주시 제공)
    충북 청주시가 내년도 정부 예산 확보를 위해 현재까지 모두 1조 3,472억 원 규모, 110건의 국비사업을 발굴했다.

    시는 14일 대회의실에서 이범석 청주시장 권한대행 주재로 '2차 2019년 국비사업 발굴 보고회'를 진행해 모두 30건, 총사업비 945억 원 규모의 사업을 추가 발굴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발굴한 국비 80건, 총사업비 1조 2,527억 원을 합쳐 모두 110건, 1조 3,427억 원에 달하는 규모다.

    추가 발굴 사업은 융복합 이식과 침습형 의료기기 사업화 기반구축, 지능형 뷰티 ICT융합 서비스 기반구축, 미원면 산림복지단지 조성사업, 충북 메이커 스페이스 유치 등이다.

    시는 이달 말까지 국비 사업을 발굴해 정부 예산 목표액을 최종 확정한 뒤 구체적인 실행 계획 수립과 함께 타당성 등 논리 개발에 나설 방침이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