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작지만 강했던 배우, 베른 트로이어 49세 나이로 사망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해외 연예

    작지만 강했던 배우, 베른 트로이어 49세 나이로 사망

    뉴스듣기

    왜소증으로 태어났지만 강력한 존재감 발휘…수 년 간 알코올 중독으로 고통

    배우 고(故) 베른 트로이어. (사진=영화 '오스틴 파워: 골드 멤버' 스틸컷)
    작지만 누구보다 뚜렷한 존재감을 지닌 할리우드 배우 베른 트로이어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향년 49세.

    베른 트로이어 측은 21일(현지시간) 공식 SNS를 통해 "베른 트로이어가 오늘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매우 사려깊은 사람이었다. 그는 모두를 웃고 행복하게 만들고 싶어했다. 도움이 필요한 이라면 자신이 가진 긍정의 기운으로 변화를 주려고 했다"고 밝혔다.

    베른 트로이어는 수 년 간 알코올 중독으로 힘겨운 나날을 보낸 걸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병원에서 알코올 중독 치료를 받기도 해 구체적인 사인과 연관되어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베른 트로이어는 연골 무형성 왜소증을 갖고 태어났지만 1m가 안 되는 작은 키로 1994년 영화 '베이비즈 데이아웃'으로 데뷔했다. 이후 '오스틴 파워' 시리즈, '그린치',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 등 여러 영화에 출연해 잊지 못할 캐릭터를 남겼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