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강원 유기동물 보호센터 시·군이 직접 운영한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일반

    강원 유기동물 보호센터 시·군이 직접 운영한다

    뉴스듣기

    국·도비 80억원 투입해 '반려동물 지원센터' 건립

    유기동물 처리 과정 (사진=연합뉴스)
    강원도가 유기동물 보호센터의 직영체제 전환과 반려동물 지원센터 건립을 추진한다.

    강원도는 도내에서 운영 중인 19개 동물보호센터를 오는 2024년까지 모두 직영체제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현재 19곳의 동물보호센터 중 6곳만 시·군이 직접 운영하고 있다.

    나머지 5곳은 운영을 위탁 중이고, 8곳은 시설·운영을 모두 민간에 위탁했다.

    올해 11월 완공을 목표로 동물보호센터를 건립 중인 강릉시에는 20억원의 설치비를 지원한다.

    또 양양군에는 동물보호센터 시설개선비로 1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반려동물 지원센터' 건립을 위한 부지를 선정 중이다.

    이를 위해 국비와 도비 등 80억원이 투입된다. 오는 2020년 준공이 목표다.

    지원센터는 반려동물 소유자를 위한 교육·문화시설, 행동교정 및 놀이 공간을 마련한다.

    강원도 관계자는 "유기동물 보호센터의 직영체제 전환으로 유기동물을 제대로 보호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며 "반려동물 지원센터를 통해 사람과 반려동물이 공존하는 사회문화를 조성하고 소유자의 의무 준수에 대한 홍보와 점검도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