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동기에 대소변 먹이려한 육군 일병…공군선 부사관 상호폭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방/외교

    동기에 대소변 먹이려한 육군 일병…공군선 부사관 상호폭행

    뉴스듣기

    7사단 소속 일병 외박나가 동기생에 엽기행위
    서울 방공유도탄포대선 부사관 2명이 난투극…흉기사용 조사

    군부대 폭력(그래픽=연합뉴스)
    육군 사병이 동기 입에 대소변을 넣도록 강요하는 엽기적인 가혹행위가 일어나 군 수사당국이 조사에 착수했다.

    공군에서는 같은 부대 부사관들이 서로 폭력을 행사해 조사가 시작됐다.

    육군에 따르면 강원도 화천 소재 7사단에서는 A일병이 지난 4월초 같은 부대에서 근무 중인 동기생 B일병과 함께 외박을 나가 폭언과 폭행을 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군 수사당국은 A일병이 대소변을 자신의 얼굴에 바르거나 입에 넣도록 강요했다는 B일병의 진술을 확보했고, 함께 외박에 나간 다른 2명의 병사에 대해서도 가혹 행위에 동참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공군에서는 서울 소재의 한 방공유도탄포대 내 부사관 2명이 상호 폭행해 병원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공군은 흉기 사용 여부를 비롯한 자세한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