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새 주한 일본대사에 도미타 고지 내정…극우 소설가 사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일반

    새 주한 일본대사에 도미타 고지 내정…극우 소설가 사위

    뉴스듣기

    신임 주한 일본대사에 일본의 극우 소설가 미시마 유키오의 사위인 도미타 고지(62) 일본 주요20개국(G20) 담당 대사가 내정돼 부임을 위한 절차가 진행 중으로 알려젔다.

    14일 도쿄의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도미타 대사의 한국 부임을 위해 한-일 양국 정부가 아그레망(주재국 부임 동의) 등 관련 절차를 협의 중에 있다. 나가미네 야스마사 현 대사는 이달 말 임기 3년을 채우고 귀국할 예정이다.

    도미타 대사는 외무성 북미국 참사관과 북미국장을 거친 미국통이자 한국에 대해 강경파로 알려져있다.

    또한 외무심의관을 거치지 않고 주한 일본대사로 내정돼 한-일 갈등을 고려해 일본이 격을 낮춘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온다.

    도미타 대사의 아내는 '금각사'라는 소설로 유명한 국우 소설가 미시마 유키오의 장녀다. 그는 스스로 자위대에 입대하고, '일왕을 보호하는 방패'가 되겠다며 민병대 '다테노카이(방패회)'를 결성했던 인물로 지난 1970년 "자위대의 각성과 군국주의 부활"을 촉구하는 연설을 한 뒤 할복자살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