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홍콩 정부 "폭력 시위자 응징할 것" 강력 경고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제일반

    홍콩 정부 "폭력 시위자 응징할 것" 강력 경고

    뉴스듣기

    빅토리아 공원에서 열린 '송환법 반대 집회'에 참석한 홍콩 시민들(사진=김중호 특파원)
    18일 홍콩 도심에서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에 반대하는 대규모 집회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홍콩 특별행정구 정부가 폭력 시위를 용납하지 않겠다고 강력히 경고했다.

    18일 중국중앙TV 등에 따르면, 홍콩 정부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일부 시위대가 경찰을 겨냥한 구호를 내걸고 집회를 연 것에 유감을 표하면서 홍콩 경찰의 엄정한 법 집행을 강력히 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법을 안중에 두지 않는 폭력 시위자들을 법에 따라 응징할 것"이라면서 홍콩은 원래 매우 안전한 도시로, 지난해 전체 범죄는 1970년 이래 가장 적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불행스럽게도 지난 두 달여 간 진행된 집회와 시위로 인해 과격 및 폭력 분자들이 경찰 방어선을 뚫고 무기로 공격해 현재까지 경찰서가 75차례 습격당하고 180여명의 경찰이 다쳤다"고 지적했다.

    그는 "심지어 홍콩 경찰의 개인 숙소도 습격받고 이들의 가족도 혼란을 겪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특구 정부는 시민의 평화 집회와 자유 표현의 권리를 존중하지만, 대중 집회에 참여하는 인사들이 평화적이고 이성적인 방식으로 견해를 표현하고 폭력을 행사하지 않길 촉구한다"면서 "홍콩의 질서가 하루빨리 회복되고 이성을 되찾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