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묵묵히 싸워 온…코로나19 영웅들의 이야기

뉴스듣기


경인

    [영상]묵묵히 싸워 온…코로나19 영웅들의 이야기

    뉴스듣기

    인력 부족에도 모든 걸 감당해야 하는 의료 영웅들
    쉴 틈 없이 달려온 7개월…재확산에 피로도 '심각'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의료진이 코로나19 확진자를 치료하고 있다.(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은 코로나19 최전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영웅'들이 있습니다.

    그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수도권을 넘어 또다시 전국에서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속에서 전쟁같은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습니다.

    쉴 틈 없이 사명감 하나로 7개월을 달려왔지만 때때로 환자들의 이기적인 행동에는 힘이 빠집니다.

    “병원을 호텔이라고 생각하는 분들도 있어요. 이거 해달라. 저거 해달라.”
    “사명감으로 버텨 왔는데…이제는 너무 힘드네요.”

    그래도 그들은 오늘도 묵묵히 환자들의 곁을 지킵니다.

    부족한 병상과 의료진들 그리고 녹초가 된 육체. 매일 반복되는 일상이지만 자신을 기다리는 환자와 동료들을 생각하며 다시 힘을 얻는 작지만 위대한 영웅들.

    그들의 목소리를 전합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