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원구, 단풍맞이 '마을공동체 축제·프리마켓' 연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서울

    노원구, 단풍맞이 '마을공동체 축제·프리마켓' 연다

    뉴스듣기

    지난해 열린 노원구 '마을공동축제'(사진=노원구 제공)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는 17일 당현천과 경춘선 숲길에서 각각 '마을공동체 축제'와 '경춘선 숲길 프리마켓'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인 '마을공동체 축제'는 당현천 바닥분수(한국성서대 주변)에서 개막하며,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진행된다.

    온라인은 오전 11시 반부터 유튜브 채널(노원마을공동체지원센터)을 통해 마을지원활동가와 사업지기들의 인터뷰, 공연 등이 방송된다.

    현장에서는 10시부터 마을공동체 활동 주민들이 직접 만든 마스크 지키미, 양말목 공예, 바람개비, 홍보물 등이 들어가 있는 더불어 꾸러미 400개를 배부한다. 현장 퀴즈를 통해 소량의 단체티를 나눠주고 더불어꾸러미 공예품들의 제작법도 온라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

    오후 1시부터는 경춘선 숲길 방문자센터 앞에서 프리마켓 '추추마켓'이 열린다. 당일 저녁 9시까지 진행되며, 뜨개, 액세서리, 텀블러와 장바구니 등 14종의 창작 수공예품을 전시·판매한다.

    노원 그린 캠퍼스타운 사업단, 공릉 꿈마을협동조합과 함께 민·학·관이 연합해 처음 개최하는 이번 프리마켓은 코로나19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예술가와 학생들에게 창업의 발판과 일자리 마련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오승록 구청장은 "이번 축제를 통해 지속적인 마을활동들이 일상의 소소한 행복으로 이어졌으면 좋겠다"며 "코로나19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과 대학생들에게도 오늘의 마켓이 미래의 터전을 만드는데 자그마한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