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울산교육청, '등교 수업 확대' 맞춰 학교 방역 강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울산

    울산교육청, '등교 수업 확대' 맞춰 학교 방역 강화

    뉴스듣기

    울산광역시교육청 전경(사진=울산교육청 제공)
    울산시교육청은 오는 19일 등교 수업 확대에 따라 방역당국과 24시간 핫라인 체계를 갖추고 학교 방역을 강화한다고 16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학교 실내에서 마스크 항상 착용하기, 식사 시간 외 마스크 벗지 않기, 급식 시간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지켜달라고 했다.

    가정에서는 매일 수시로 자녀들의 발열을 점검해야 한다.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방문, 검사를 받아야 한다.

    앞서 시교육청은 전체 학교에 마스크와 손 세정제, 손 소독제, 알코올 티슈를 지원했다.

    시교육청은 학교 방역 지원을 위해 보건 마스크 11만6335매, 일회용 마스크 1만9840매, 체온계 70개, 손 소독제 24통 등 방역물품을 보유하고 있다.

    학교에서는 밀집도 완화조치가 이뤄진다.

    좌석 배치를 조정해 학생 간 거리를 두며 급식실에는 식탁 임시 칸막이가 설치된다.

    배식 시간을 분산하는 등 접촉을 최소화한 상태에서 급식이 진행된다.

    시교육청은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학교 안전도우미 1376명, 급식도우미 463명을 배치했다.

    학생 수 770명 이상 학교 50곳에는 보건 업무를 돕고 코로나19 대응을 강화하기 위해 보건업무지원 인력도 운영하고 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탄력적인 학사 운영 과정에서 방역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학생 수가 많은 학교는 시차 등·하교나 배식 시간 분산 등으로 방역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