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구

    대구·경북 인구 감소세 지속

    뉴스듣기

    3분기, 대구 709명·경북 4,602명 순유출

    대구와 경북지역에서 인구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다.

    통계청이 28일 발표한 올해 3분기 국내인구이동 통계를 보면 대구지역은 8만2천917명이 전입하고 8만3천626명이 전출해 순이동은 -709명을 기록했다.

    경북은 6만8천749명이 전입하고 7만3천351명이 전출해 순이동은 -4천602명을 기록하면서 서울(-24,007명)과 인천(-5,572명)에 이어 세 번째로 많았다.

    같은 기간 전국 이동자 수는 181만9천 명으로 전년동기보다 17만2천 명(10.5%)가 증가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