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 시장·군수협의회 "방류 피해 재발 방지 대책 공동으로 대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남 시장·군수협의회 "방류 피해 재발 방지 대책 공동으로 대처"

    뉴스듣기

    전남 시장군수협의회가 28일 곡성 군민회관에서 열렸다.(사진=전남 곡성군 제공)
    전남 22개 시·군이 재정분권과 영산강 및 섬진강댐 방류 피해 재발 방지를 위해 공동으로 대처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전남 곡성군 군민회관에서 열린 민선 7기 제9차 전남 시장·군수협의회회 정례회는 전남 22개 시장·군수 및 부단체장, 관계 공무원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22개 시·군은 지역 현안 사업과 전라남도 및 중앙부처 건의 안건 8건에 대해 의결했으며
    특히 국가균형발전과 지방 재정 강화를 위한 재정분권 촉구가 핵심 의제로 다뤄졌다.

    전남 시장·군수협의회는 국가균형발전과 지방재정 강화를 위한 재정분권 촉구 공동건의문과 영산강 및 섬진강댐 방류 피해에 대한 재발 방지 및 배상 촉구 지지 공동성명서를 공식 발표했다.

    협의회는 건의문과 성명서를 중앙부처와 관계기관에 전달하는 등 향후 핵심 안건들에 대해 공동으로 대처해 나갈 예정이다.

    전남 시장·군수협의회 유근기 협의회장은 "22개 시·군이 한 목소리를 내며 전남 번영과 지방 번영의 시대를 함께 열어갔으면 한다"며 "전남이라는 이름으로 더욱 큰 경쟁력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