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그래픽뉴스]요동치는 부동산…쏟아지는 대책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정책

    [그래픽뉴스]요동치는 부동산…쏟아지는 대책

    뉴스듣기


    정부가 전세난 해소를 위해 2년간 다세대, 빈 상가 등을 활용한 공공 임대 11만4천 가구를 공급하기로 결정했다.

    2022년까지 공급하기로 한 공공 임대는 전국 11만 4100가구, 서울에만 공급되는 공공 임대는 3만 5300가구다.




    20일부터 일부 읍·면을 제외한 경기도 김포시와 부산 해운대구 등 5곳, 대구 수성구까지 7개 지역이 부동산 조정대상지역에 추가 지정된다.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 해당 지역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2주택 이상 보유자 종부세 추가 등 세금이 늘어난다. 또한 주택담보대출 시 주택담보대출비율(LTV) 9억 원 이하 50%, 9억 원을 넘으면 30%가 적용된다.



    전국 아파트 전세값 상승폭은 8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한국감정원이 11월 셋째 주(11.16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전세가격이 0.30% 상승했다.

    서울의 아파트 전세가격 상승폭은 지난주 0.14%에서 이번주 0.15%로 뛰었다.



    정부는 국민 노후소득 증대를 위한 주택연금 활성화 방안도 내놨다.


    주택연금 가입 연령을 기존 60세 이상에서 55세로 낮추고, 주택가격을 시가 9억원에서 공시가격 9억원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