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세계관광기구, 제주 코로나19 대응 '관광' 소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제주

    세계관광기구, 제주 코로나19 대응 '관광' 소개

    뉴스듣기

    UNWTO, '제주 실시간 관광지혼잡도 분석' 코로나19 스마트관광 대표사례 주목

    세계관광기구(UNWTO)에 소개된 제주관광 혼잡도 분석 서비스. 제주관광공사 제공
    코로나19 대응 관광에 주목하고 있는 세계관광기구(UNWTO)가 제주의 실시간 관광지혼잡도 분석 서비스를 대표 사례로 소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은숙)는 '실시간 관광지혼잡도분석서비스' 와 '빅데이터 기반 관광서비스 플랫폼'이 UN 산하기구인 UNWTO에 소개됐다고 13일 밝혔다.

    UNWTO는 여행과 관광 부문에서 지속가능하고 누구나 접근가능한 관광의 증진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세계적인 기구로, 최근에는 코로나19 이후 관광 분야에서 의미있는 진전을 이룬 국가와 지역에 주목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UNWTO가 제주의 '실시간 관광지혼잡도분석서비스'를 소개한 것은 관광객에게 혼잡 정보를 빅데이터로 실시간 제공해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인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실시간 관광지혼잡도분석서비스'는 통신사인 SK텔레콤의 기지국 데이터를 활용해 제주도민과 관광객들의 성별, 연령별 지역 분포도를 5분 단위로 업데이트해 제공하고 있다.

    '나와 비슷한 관광객들이 선호하는 여행지'의 한적한 시간대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밀접. 밀집 관광지를 피할 수 있다.

    관광객들의 스트레스 없는 안전한 여행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이다.

    제주관광공사는 '실시간 관광지혼잡도분석서비스'를 포함한 '빅데이터 기반 제주 관광 서비스 플랫폼'을 기반으로, 비대면 관광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개별 관광객을 위한 '관광지 추천 서비스'를 올해 하반기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제주관광공사는 UNWTO와 관광 부문의 지속가능성과 발전을 위한 INSTO(International Network of Sistainable Tourism Observatories) 인증도 한다.

    제주관광공사 고선영 연구조사센터장은 "제주가 세계적 관광 표준을 만들 수 있도록 UNWTO와 협력하고 지난해 구축한 빅데이터 기반 관광서비스 플랫폼을 바탕으로 제주관광의 실태를 과학적으로 진단해 공유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