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시, 작년 12월 운행제한 5등급차량 9658대 적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서울

    서울시, 작년 12월 운행제한 5등급차량 9658대 적발

    뉴스듣기

    황진환 기자
    서울시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를 시행한 첫 달인 지난해 12월 한 달 간 서울에서 운행제한을 위반한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이 총 9658대로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서울시에 따르면 12월 한 달 간 서울에서 적발된 배출가스 5등급 차량 단속건수는 총 2만7543대로 중복 단속된 경우를 제외하면 실제 해당차량은 9658대이다.

    중복 단속된 차량 3916대 중 최대 21회 19대, 11회 이상 365대, 3회 이상 2074대, 2회 1458대로 나타났다.

    중복 단속된 차량이 전체 차량의 40%가 넘었다. 11회 이상 중복 단속된 차량도 365대에 달했고 한 달 간 최대 21회까지 중복 적발된 차량도 있다.

    지역별로는 서울 1919대, 인천 312대, 경기 4774대 수도권 외 2653대로 경기도 차량이 가장 많이 단속됐다. 수도권 외 차량 중에서는 충남, 강원, 충북, 경북 순으로 나타났다.

    단속된 5등급 차량 중 8.3%인 799대가 단속 이후 매연저감장치(DPF)를 부착하거나 조기 폐차 등 저공해조치를 취해 과태료를 되돌려받았다.

    서울시는 오는 11월까지 저공해 조치를 완료하는 차량에 대해서도 계절관리제 운행제한 위반으로 부과된 과태료를 취소하고 납부한 금액은 환급 처리 할 계획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