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전

    아산시, 도시지역 빈집정비사업 추진

    뉴스듣기

    올해 1억 8천만원 예산 확보…29일까지 사업신청 접수

    아산시 제공

    충남 아산시는 방치된 빈집 철거를 통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도시지역 빈집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도시지역 빈집정비사업은 동지역 중 주거 상업 공업지역의 방치된 빈집의 철거비 전액을 지원하고 3년 간 임시주차장, 쌈지공원 등 주민편의시설로 사용하는 사업으로 시는 2017년부터 약 4억 원의 예산을 들여 22개소의 방치된 빈집을 철거했다.


    시는 올해도 1억8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약 5개소의 빈집을 철거할 예정이다.

    오는 29일까지 사업신청을 받아 위해성, 도시미관 및 주민편의시설 입지의 적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대상지를 선정, 3월부터 철거에 들어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도 1억 원 이상의 예산을 투입해 빈집 5개소를 철거하고 공공용지로 활용해 도시환경 개선은 물론 사회적 문제도 해결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