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춘천시, 선한 이웃되기 프로젝트 '첫걸음' 뗀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강원

    춘천시, 선한 이웃되기 프로젝트 '첫걸음' 뗀다

    뉴스듣기

    강원 춘천시청. 춘천시 제공
    춘천시가 복지 안전망 구현과 효율적인 위기가구 지원을 위해 '선한 이웃되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선한 이웃되기 프로젝트'는 이웃과 돌봄, 빈곤 해결과 관련한 대응을 방안 찾아 실행하는 사업이다.

    춘천시는 지난해 12월 각 읍면동으로부터 '선한 이웃되기 프로젝트'를 위해 지금까지 시도하지 않았던 다양한 특수시책을 제안받았다.

    발굴한 특수시책을 살펴보면 △차상위 어르신 1:1 결연 맺기 △마을 간 정담회(精談會)개최 △홀몸 어르신 사랑 잇기 △고위험 위기가구 집중 돌봄서비스 지원 △나눔 봉사를 통한 위기가구 발굴·지원 등이다.

    춘천시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위기가구에 대한 지원과 사후관리를 강화해 나갈 계획으로, 첫 시작으로 이재수 춘천시장이 오는 15일 효자 1동의 위기가구를 직접 방문할 예정이다.

    춘천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의 이웃을 돌보고 빈곤 해결 등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