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성희롱 의혹 김인호 의원직 유지…대구 달서구의회 "항고 포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구

    성희롱 의혹 김인호 의원직 유지…대구 달서구의회 "항고 포기"

    뉴스듣기

    대구 달서구의회. 류연정 기자
    여기자 성희롱 의혹을 받아 대구 달서구의회로부터 제명 당했던 김인호 의원이 법원의 판단에 따라 의원직을 유지하게 됐다.

    14일 달서구의회는 의원 간담회를 열고 법원이 결정한 김 의원의 의원직 제명 유보 결정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앞서 지난 11일 대구지방법원 제1행정부가 김 의원이 제기한 '제명 처분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하기로 결정했는데 그 결과를 존중하겠다는 것이다.

    당초 일부 의원들은 의회가 일관성 있는 판단을 유지해야 하고 제 식구 감싸기란 비판에서 벗어나기 위해 항고해야 한다고 주장했었다.

    그러나 경찰이 모욕죄로 고소된 김 의원을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입장을 바꿨다.

    이날 간담회에선 사법기관과 수사기관의 판단을 존중해야 한다는 의견이 주를 이룬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동료 여성 의원들이 김 의원의 발언 가운데 "몸을 주면 공천을 준다"는 등과 관련해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사건과 관련해서도 경찰은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