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 양천구, 어린이 놀이시설 501개소 집중 점검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서울

    서울 양천구, 어린이 놀이시설 501개소 집중 점검

    뉴스듣기

    양천구 꿈마루 놀이터에서 노는 아이들. 양천구 제공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을 위해 체계적인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주택단지 354개소, 도시공원 97개소, 어린이집 38개소 등 총 501개소에 설치된 어린이 놀이시설로, 소유자 등 관리주체는 매월 1회 이상 자체적으로 안전점검을 해야 한다. 구는 상·하반기 각 1회씩 서울시 지도점검 일정과 연계하여, 안전관리 의무이행 및 시설물 관리 실태를 점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어린이놀이시설 안전관리 의무이행의 주요사항은 안전검사 여부, 안전관리자 안전교육, 보험갱신, 매월 안전점검 시행 및 기록 보관 여부 등이다. 특히, 조합 놀이대, 그네, 미끄럼틀, 흔들 놀이기구 등의 연결부위 고정성, 신체 부위가 낄 수 있는 틈새 여부, 녹슬거나 금 간 곳, 볼트나 나사의 풀림 등의 시설물 관리상태를 집중 조사 점검하게 된다.

    이번 상·하반기 정기 안전점검은 소유자 등 관리주체의 1차 자체점검, 2차 시설물 관리감독 부서의 표본점검, 그리고 민간 전문가와 시·구 합동 3차 점검 순으로 3단계에 걸쳐 이루어진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보완하고 장기적 조치가 필요한 경우 조치가 완료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구는 어린이 놀이시설에 QR코드를 부착해 안전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안전놀이터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이용자가 휴대전화로 QR코드를 촬영하면 놀이시설의 안전검사 이행 여부나 안전관리자의 연락처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코로나 19로 실외활동에 제약이 많은 요즘, 멀리 나가지 않고도 안전하게 집 근처 놀이터나 공원을 이용하는 일이 많아지는 만큼 어린이들이 마음 놓고 뛰어놀 수 있는 시설과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세심한 관리와 점검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