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울산시, 26일 코로나 백신 1차 접종…5512명 대상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울산

    울산시, 26일 코로나 백신 1차 접종…5512명 대상

    뉴스듣기

    요양시설 입소자·종사자 우선 접종
    3월 8일부터 의료기관 종사자 등 대상 확대

    송철호 울산시장이 22일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코로나19 발생 1년 브리핑을 갖고 있다. 울산시 제공
    울산시가 정부 방침에 따라 오는 26일부터 55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22일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코로나19 발생 1년 브리핑을 열고 백신 접종 계획을 발표했다.

    1차 접종은 정부가 결정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이뤄진다.

    접종 대상은 지역 44개 요양병원과 37개 요양시설의 입소자·종사자 등 5959명이다.

    이 가운데 92.5%인 5512명이 접종에 동의했고, 나머지 447명은 거부 의사를 밝혔다.

    의사가 근무 중인 요양병원에서는 자체 접종을 하고, 요양시설에서는 위탁 의료기관이나 촉탁의사, 보건소 방문 접종팀이 백신을 접종한다.

    다음달 8일부터는 병원, 종합병원, 상급종합병원의 의료인과 종사자를 비롯해 코로나19 1차 대응 요원인 119구급대, 역학조사요원, 방역요원 등을 대상으로 접종이 진행된다.

    울산시는 원활한 백신 접종을 위해 다음달 15일부터 동천체육관에서 우선접종센터를 운영한다.

    센터에는 초저온 냉동고와 무정전 전원장치(UPS) 등이 구축된다.

    이 센터는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이 이뤄지면 본격 가동된다.

    송 시장은 "울산시는 백신 예방 접종 추진단과 준비단을 구성해 기관별 백신 관리 담당자 46명을 지정했고, 접종과 이상 반응 대응팀을 구성해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그 어느 때보다 비상한 각오로 백신 접종 전 막바지 고비를 넘기 위해 방역 행정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