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조용히 치러진 전남 4.7 보선 사전투표 마감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전남

    조용히 치러진 전남 4.7 보선 사전투표 마감

    뉴스듣기

    일부 지역, 전국 투표율보다 저조…고흥 23.81%·보성 35.07% 기록하기도

    4.7재보궐선거 사전투표가 열린 순천시 제1선거구 장천동 투표소. 박사라 기자
    4.7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실시된 전남지역 사전 투표율은 전국 평균보다 저조했다.

    전남 23곳에서 진행된 사전투표는 2~3일 오전 6시~오후 6시까지 이틀 간 진행됐다.

    사전투표 마감 결과 전남은 8만6천735명 선거인 중 1만5천316명이 투표해 투표율은 17.66%에 그쳤다.

    이는 전국 투표율 20.54%보다 낮은 수준이다.

    도의원을 선출하는 순천 제1선거구는 선거인 수 4만7천888명 중 5천157명이 투표해 10.77%의 투표율을, 역시 도의원을 뽑는 고흥은 3만771명 중 7천327명이 투표해 투표율 23.81%를 기록했다.

    기초의원을 선출하는 보성이 선거인 수 8천76명 중 2천832명이 투표해 35.07%의 투표율을 보였다.

    전남지역은 광역의원을 뽑는 순천시 제1선거구와 고흥군 제2선거구, 기초의원을 뽑는 보성 다선거구 등 3곳이다.

    이번 재보궐 선거에서 순천 제1선거구와 고흥은 각각 두 명의 후보가 , 보성은 3명의 후보가 출마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