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에어부산, '기업우대 프로그램' 전면 개편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부산

    에어부산, '기업우대 프로그램' 전면 개편

    뉴스듣기

    에어부산 대표적 상용고객 우대제도 '기업우대 프로그램' 5일 개편 운영
    김포-부산, 김포-울산 노선 1년 365일 전편 할인제공 및 추가할인제로 변경

    에어부산 항공기. 에어부산 제공
    에어부산이 상용고객 우대제도인 '기업우대 프로그램' 을 전면 개편해 고객 혜택을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

    에어부산의 기업우대 프로그램은 기업과 공공기관, 학교 등 법인 등록된 단체의 임직원에게 내륙노선(김포-부산, 김포-울산) 탑승 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제휴 할인 프로그램이다.

    지난 2008년부터 시작한 프로그램으로, 기업의 출장비 절감이나 소속 임직원의 항공료 할인 복지혜택으로 활용할 수 있어 현재 약 2만 3천 개 기업, 7만 6천여 명의 임직원이 가입해 있다.

    이번 개편에서는 기업우대 회원이 추가 할인 등 실용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했다. 먼저 주중이나 주말, 비수기와 성수기에 상관없이 어떤 항공편을 타도 할인을 받을 수 있다. 기존에는 실시간 할인율이 높은 특가 항공권을 구매하는 경우에는 추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없었지만, 앞으로는 무조건 할인을 더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이용 횟수에 따른 등급도 기존 4개 등급에서 3개 등급으로 줄이고, 등급별 혜택을 차등했다.

    에어부산 '기업우대 프로그램' 이용 실적 상위 30개 기업에게 부여되는 'AIRBUSAN 30' 등급은 추가 할인 10% 혜택을 제공받는다.

    31위에서 90위인 차상위 60개 기업에게 부여되는 'AIRBUSAN 60' 등급은 5%의 추가 할인 혜택을 주고, 그 외 기업과 단체에게 부여되는 'WELCOME' 등급은 3%의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비즈니스로 일정이 유동적인 출장 이용자의 편의를 고려해 상위 2개 등급 회원고객은 항공편 예약 변경 시에 여정 변경수수료를 전면 면제해 주고, 모바일 등 온라인뿐 아니라 공항 현장에서 여정 변경을 해도 수수료가 면제된다.

    단, 기존 예약항공편 출발 30분 전까지 예약을 변경 또는 취소하지 않고 미탑승 하는 이른 바 '노쇼(No-show)' 고객에게는 예약 부도위약금(1만 5천 원) 징수 후 수수료를 면제해 준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이번 개편으로 보다 실용적이고 편의성 높은 기업우대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아직 기업우대 프로그램에 가입하지 않은 기업과 단체들은 빨리 가입해 많은 혜택을 받을 것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개편된 기업우대 프로그램은 5일부터 적용되며, 자세한 내용은 에어부산 공식 홈페이지나 모바일웹·앱에서 확인하면 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