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양천구, 전국 최초 장애청소년 상해보험 가입지원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서울

    양천구, 전국 최초 장애청소년 상해보험 가입지원

    뉴스듣기

    양천구 제공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전국 최초로 관내 장애 청소년의 상해보험 가입을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가입대상은 구에 거주하는 만 9세 이상 24세 미만 등록 장애인으로 약 850여 명이다.

    상해보험 가입기간은 다음 달 1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1년간 보장되며, 보장내용은 △상해로 인한 사망 시 최대 1000만 원 △상해로 인한 후유장애 발생 시 최대 1000만 원 △상해로 인한 입원 시 1일부터 (180일 한도) 1만 원 △골절진단금 10만 원 등이 지원될 예정이다.

    가입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4월 5일부터 4월 20일까지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관내 장애 청소년들이 지역에서 마음껏 체육, 문화 교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상해보험가입을 지원한다"며 "청소년의 사회참여 활성화와 삶의 질 향상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