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해 진영신도시 280억 빗물저장시설·습지로 악취 잡는다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경남

    김해 진영신도시 280억 빗물저장시설·습지로 악취 잡는다

    뉴스듣기

    김해시 제공
    경남 김해시는 진영신도시에 침수와 악취를 해결하고자 빗물 저장시설(저류지)을 보강·설치하고 친환경 공간을 조성한다고 8일 밝혔다.

    시는 진영신도시 저류지 사업에 국·도비 등 총 예산 280억 원을 확보해 추진한다.

    진영신도시에는 2만 4천여 명이 거주하는데 집중호우가 올 때면 인근 주천강 등지에서 범람한 물이 도시 내에 고여 악취 민원이 끊이지 않았다. 기존에 빗물 저장시설이 있었지만 역부족이었다.

    시는 이런 문제를 해결하고자 먼저 빗물 2만 4천톤의 빗물을 저장할 수 있도록 지하에 빗물 저장시설을 새로 설치한다.

    또 빗물이 저장시설로 유입될 수 있게 750m 가량의 관로를 설치하고 오염수를 정화하는 대규모 습지도 조성한다.

    여기에다 빗물 저장시설 여유 부지에는 체육시설과 수변공원 등 문화·수변공간을 조성해 주민들의 복지 향상에 기여할 방침이다.

    시 박창근 하천과장은 "그동안 수차례 정부에 빗물 저장시설 개선을 건의해왔고 드디어 결실을 맺었다"며 "주민들이 쾌적한 삶을 유지하도록 멋진 시설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