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도, 농산물 수출기반 확대 전방위 지원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전남

    전남도, 농산물 수출기반 확대 전방위 지원

    뉴스듣기

    2023년까지 농산물전문단지 60개소 육성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 제공
    전라남도는 오는 2023년까지 175억 원을 들여 농산물 수출기반 확대를 위한 지원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이를 위해 농산물전문생산단지 60개소 구축을 목표로 수출 예비단지 등을 추가 지정하고 딸기 등 수출 유망 품목을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도는 농산물을 수출하고 있지만 농산물전문생산단지 지정 규모에 미치지 못한 단지나 농업법인을 2022년까지 수출 예비단지(20개소) 등으로 지정하기 위해 40억 원을 투입한다.

    지정기준에 맞게 면적을 늘리고 유통시설 등을 구축해 농산물전문단지로 지정할 방침이다.

    수출물량이 빠르게 증가하는 딸기의 지원 대책도 확대한다.

    올해 23억 원을 지원하는 딸기 생산시설 현대화사업을 2022년까지 60억 원으로 확대하고 딸기 수출 전문단지 10개소 조성을 위해 2023년까지 40억 원을 지원한다.

    또 농산물 수출 농업인에 대한 인센티브를 확대하기 위해 수출실적이 우수한 농가가 사업에 우선 선정되도록 2022년 사업 시행지침과 평가계획 등을 개정할 예정이다.

    전라남도 관계자는 "농산물 수출은 내수시장 안정화와 농가 소득증대를 위한 필수과제로 농산물 전문생산단지를 거점으로 수출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