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농철 일손 부족 충북지역 대학생들이 힘 보탠다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청주

    영농철 일손 부족 충북지역 대학생들이 힘 보탠다

    뉴스듣기

    충북농협 제공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충북에서 전국 최초로 학점이 인정되는 '대학생 농촌인력지원단'이 농촌 일손 돕기에 나서고 있다.

    충북농협은 8일 진천군 수박농가에서 우석대학교 진천캠퍼스 학생과 교직원 20여명이 참여한 농촌인력지원단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염기동 충북농협 본부장과 정경화 충청북도 농정국장 등 도청과 충북농협 관계자들도 힘을 보탰다.

    충북농협은 지난 2월 도, 충북지역대학총장협의회, 충북종합자원봉사센터와 농촌 인력 부족 해소를 위한 '대학생 농촌인력지원단' 협약을 했다.

    지원단에 참여한 대학생들은 무급봉사와 유급근로를 선택할 수 있으며, 학교별 봉사시간 학점 인정조건에 따라 최대 2학점까지 인정받게 된다.

    참여를 희망자는 지자체나 자원봉사센터, 농촌인력중개센터, 가까운 농협에서 신청하면 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