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영록 전남지사 "장흥을 생물의약산업 한 축으로 성장시킬 것"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광주

    김영록 전남지사 "장흥을 생물의약산업 한 축으로 성장시킬 것"

    뉴스듣기

    8일 김영록 전남지사가 장흥군을 방문해 도민과의 대화를 갖고 있다. 전라남도 제공
    김영록 전남지사는 8일 장흥군에서 가진 도민과의 대화를 통해 "전남 중심부에 자리한 장흥의 지리적 특성과 생물자원이 풍부한 이점을 살려 생물의약산업의 한 축으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날 오후 장흥군 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도민과의 대화에서 "최근 4년간 국·도비 지원액은 30여개 사업 5780억에 이른다"며 "동부권과 서부권을 잇는 교통의 중심지인 장흥을 생물의약·교류 거점 도시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또 "장흥은 탐진강 맑은 물과 천혜의 득량만이 있어 한우, 표고, 무산김, 키조개 등 농수축산물이 풍부한 치유의 고장이자 동학농민운동 최대·최후 격전지인 의향"이라며 "전남도와 공직자들은 장흥군을 비롯한 남부지역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으로 도민과의 대화에 참석한 백형칠 장흥읍 번영회장의 탐진강 천변 문화공간 조성 건의에 대해 김 지사는 "장흥은 파리 센강, 서울 한강처럼 도심 중간에 수려한 탐진강이 흐르고 있어 축복받은 곳이라고 생각한다"며 "문화공간 조성은 관광지 및 지역상권 활력 경관조성 사업에 반영이 가능한 사업이기 때문에 적극 지원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현장에 참석한 위희환 농업경영인 회장의 벼 생산량 증가 대책 수립 건의에 대해 김 지사는 "농산물 생산비 절감을 위해 농업용 드론 구입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시군 수요에 따라 배정을 확대하고 있다"면서 "현장의 어려움을 조사해 정부와 관계부처에 적극 건의하겠다"고 답변했다.

    김승미 애플망고 여성농업인은 "장흥은 토질, 햇빛, 온도가 적당해 애플망고를 재배하기에 천혜의 조건을 갖춘 지역이지만 초기 투자 비용이 많이 들어, 재배 농가가 늘어나지 않고 있다"며 애플망고 단지화를 위한 지원 확대를 요구했다.

    이에 대해 김 지사는 "지구온난화 및 아열대 과수 수요 확대에 맞춰 육성계획을 수립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2년부터는 현실적으로 예산이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김 지사는 △천연물 원재료 GAP/GMP 표준화 △화장품 천연오일 원료추출 △바이오메디컬 R&D 기반 글로벌 진출 지원사업 △대한민국 체육인재개발원 건립 △국지도 확포장 등 다양한 분야의 지원 확대를 약속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