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로나19 속 '온라인 가정방문' 하는 교사들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종교

    코로나19 속 '온라인 가정방문' 하는 교사들

    뉴스듣기

    좋은교사운동, 온라인 가정방문 캠페인 진행
    "교사·학부모·학생 신뢰 회복 위해 노력해야"

    [앵커]
    코로나19로 대면활동이 제한되면서 교육현장에도 어려움이 많습니다.

    이런 가운데, 기독교사들의 모임인 좋은교사운동이 온라인 가정방문 캠페인을 진행하며 교사와 학부모, 학생간 신뢰 회복을 위해 힘쓰고 있습니다. 오요셉 기자입니다.


    온라인 가정방문을 진행 중인 수원중앙기독초등학교의 조숙진 교사.

    [기자]
    수원중앙기독초등학교에서 3학년 담임을 맡고 있는 조숙진 교사.

    방과 후엔 화상회의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 가정방문을 진행합니다.

    코로나19로 학부모 방문상담과 공개수업이 어려워진 상황에서 학부모들과 직접 얼굴을 마주하며 소통하기 위해섭니다.

    [현장음]
    "태도를 고치고 집중 잘하고, 잘 하려고 하는 마음이 정말 넘치고 있어요. 그래서 바람직하게 3학년 생활을 시작하고 있어요. 한 달 동안"

    30여 분간의 온라인 가정방문은 학생들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으며 학생 한 명 한 명을 깊이 이해하는 시간입니다.

    [조숙진 교사 / 수원중앙기독초등학교]
    "어머니가 염려하고 기대하시는 바, 아이가 가정에서 어떻게 생활하고 있는지, 이런 부분들을 들으면서 그 아이에 대해서 어떻게 담임하는 동안 잘 살펴봐야 하는지 그런 계획이 서게 되는 것 같아요."

    화상회의 플랫폼을 통해서 대화를 나누고 있는 교사와 학부모.

    학부모들은 학급 운영에 대한 궁금증과 코로나 상황에서 염려되는 점 등을 자유롭게 나누며 선생님에 대한 신뢰를 쌓아갑니다.

    학생들 또한, 선생님과의 1대1 소통을 통해 친밀도를 높이고, 관심과 돌봄을 받고 있다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얻습니다.

    [양정은 / 학부모]
    아이가 학교에서 수업을 어떻게 듣고 있는지, 잘 따라가고 있는지 그런 것들을 알게 돼서 기쁘죠. 교육자와 부모가 하나가 될 수 있는 또하나의 연결고리가 되어주는 것 같아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좋은교사운동은 "교육현장에서 교사와 학부모, 학생간 신뢰 회복을 위한 노력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영식 교사 / 좋은교사운동 공동대표]
    "(교육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신뢰다, 그러려면 우리 교사들이 먼저 한 발 더 움직여서 학부모님들을 만나고 대화하고 소통하면서 교육의 문제를 풀어가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하고 있고요. 선생님들이 노력하는 만큼 학부모님들도 선생님들을 더 믿어주시고..."

    코로나19로 교육현장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다음세대를 향한, 바른 교육 회복을 위한 노력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CBS뉴스 오요셉입니다.

    [영상취재 이정우 최현] [영상편집 이남이]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