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전도시철도 '트램' 차량 디자인 본격 추진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대전

    대전도시철도 '트램' 차량 디자인 본격 추진

    뉴스듣기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 노선. 대전시 제공

    프랑스 몽펠리에 트램. 대전시 제공
    대전 도시철도 2호선 트램 차량 디자인이 시작된다.

    4일 대전시에 따르면 트램 디자인 용역회사는 독일 업체가 선정됐다. 이 업체는 차량 디자인에 대전의 정체성 등을 담게 된다.

    시와 업체는 트램 차량을 디자인할 때 누구나 장애 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해 교통약자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박필우 대전시 트램건설과장은 "이번 트램 디자인설계를 통해 대전의 상징성과 친환경 도시이미지를 고려한 디자인을 적용해서 누구나 타보고 싶은 트램을 건설하겠다."고 밝혔다.

    대전 도시철도2호선 트램은 7492억원을 들여 서대전역~대동역~중리~정부청사역~유성온천역~진잠~서대전역 등 36.6㎞구간을 운행하게 된다. 개통은 오는 2027년 예정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