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우석대 개교 42주년 기념식…"포스트 코로나 선도 기대"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전북

    우석대 개교 42주년 기념식…"포스트 코로나 선도 기대"

    뉴스듣기

    우석대 개교 42주년 기념식. 우석대 제공
    우석대학교는 4일 개교 42주년 기념식을 대학 본관 5층 시청각실에서 거행했다.

    기념식은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서창훈 우석학원 이사장과 남천현 총장, 수상자, 보직자 등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이날 소준노(제약공학과)·정문웅(외식산업조리학과) 교수가 30년 근속상을, 구재학(소방방재학과) 교수 외 14명이 20년 근속상을, 고연석(한의학과) 교수 외 3명이 10년 근속상을 받았다.

    우수 직원에 선정된 김도균(한국어교육지원센터) 직원은 이사장상을, 김영선(토양오염분석센터) 과장 외 2명이 총장상을 받았다. 또한 강푸름(간호학과) 교수 외 11명이 강의평가 우수 교원에 선정돼 총장상이 수여됐다.

    이와 함께 윤선화(유아특수교육과 3년) 학생 외 7명이 우석인재상을, 데코노브 주라벡(Dekhkonov Jurabek 유통통상학부 3년) 학생 외 1명이 우석글로벌상을 받았다.

    서창훈 우석학원 이사장은 “개교 42주년을 맞이해 대학 발전을 위해 헌신한 교직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하다”며 “우리 대학교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우석 가족 여러분들이 소신과 신념을 갖고 맡은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남천현 총장도 “학령인구 감소로 인한 우수 학생 유치에 대학 간의 경쟁이 점점 치열해지고 대학 구조개혁에 대한 사회적 요구는 더욱 거세질 것으로 보인다”며 “대학 구성원 간의 소통을 통해 지혜와 역량을 결집한다면 어떤 어려운 문제도 슬기롭게 헤쳐나갈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