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칼럼]대량접종 시작, 정부속도전과 국민안전 틈새를 줄여야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칼럼

    [칼럼]대량접종 시작, 정부속도전과 국민안전 틈새를 줄여야

    뉴스듣기

    AZ백신 17일 출하 등 백신 확보에 성과나기 시작
    한미정상회담으로 추가 백신 확보와 기술이전 가능성
    하루 25만 명씩 대량접종 시작, 집단면역 성패 판가름
    정부의 속도전에도 낮은 접종 예약률
    백신기피증 없도록 시스템 점검에 집중해야

    서울 용산구 예방접종센터 코로나19 백신 보관소에서 의료진이 화이자 백신을 분주하고 있다. 이한형 기자
    황색 대기신호와 적색 정지신호에 걸렸던 집단면역에 청신호가 켜지기 시작했다.

    지난 2월말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16일까지 누적 접종자는 373만명으로 전 국민의 7.3% 수준이다.

    하루 평균 4만 7천여 명이 1차 접종을 맞은 셈이다.

    K방역을 자랑하기에 민망할 정도로 OECD 국가 중 최하위권 수준이다.

    서울 영등포구 영종로 타임스퀘어 15층 1339 콜센터에서 상담사들이 코로나19 백신 온라인 예방접종 예약을 받고 있다. 이한형 기자
    그러나, 다시 백신 접종에 속도가 붙게 됐다.

    화이자 백신은 22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은 27일부터 접종이 다시 본격화된다.

    이달 말부터 하루 평균 25만명씩이 백신 접종을 맞게 된다.

    이럴 경우 9월말까지 전 국민의 70%인 3600만 명이 접종을 마치게 된다.

    정부가 목표한 11월 집단면역이 가시권에 들어온다.

    이처럼 집단면역에 청신호가 켜진 배경에는 세 가지가 있다.

    황진환 기자
    일단, 뒤늦게나마 백신 확보전에서 일정 정도 성과를 거두고 있다.

    17일 AZ백신 106만8천회 분이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 공장에서 출하되는 등 화이자와 AZ로부터 상반기에 1400만회 분의 코로나 백신을 지원받는다.

    또,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모더나 백신 국내 위탁생산이 가능해지면서 하반기 백신 공급에도 숨통이 트일 것으로 보인다.

    이렇게 되면 독자 기술은 아니지만 국내에서 모든 방식의 백신 생산이 가능해진다.

    여기에 21일로 예정된 한미정상회담도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우리 정부는 반도체 전쟁에 쌍불을 켜고 있는 미국에 반대 급부로 미국의 백신 여유분을 끌어오는 백신 스와프 양해각서 체결을 추진하고 있다.

    정상회담을 계기로 아예 백신 원천기술 이전 추진 가능성이 거론된다.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문제는 속도와 안전이다. 정부의 속도전과 국민 안전은 현재 엇나가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백신 접종 예약률은 현재 65세~69세는 절반에 못 미치고 60세~64세는 30%가 되지 않는다.

    정부가 하루 평균 25만명씩 접종하더라도 9월까지 3600만 명 접종을 마칠지 장담하기 어렵다.

    국민들이 백신 안전에 대한 신뢰도가 여전히 낮기 때문이다.

    정부는 이같은 상황을 간과하지 말고 백신 안전에 대한 조치를 강화하고 대국민 홍보 역시 더욱 적극적으로 해야 한다.

    지난달 15일 오전 서울 양천구 해누리타운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만75세 이상 어르신들이 화이자 백신 접종 전 예진을 받고 있다. 황진환 기자
    특히, 22일부터 백신 접종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이상반응 신고나 시스템 오류도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량접종과 함께 이상반응 신고가 늘고 사고 대처가 미숙할 경우 백신접종에 대한 불안감은 커질 수 밖에 없다.

    이렇게 되면 백신기피증이 폭발하면서 조기 집단면역의 꿈 역시 멀어지게 된다.

    따라서, 정부는 백신 대량접종에 따른 인프라 점검에 남은 닷새를 집중해야 할 것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