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동작구, 2022년도 예산안 '7394억 원'편성…역대 최대

뉴스듣기


서울

    동작구, 2022년도 예산안 '7394억 원'편성…역대 최대

    뉴스듣기

    일반회계 7255억 원, 특별회계 139억 원 편성, 올해보다 8.8% 증가
    민선7기 역점사업의 중간 매듭 완성하고 구민의 온전한 일상 회복 정책에 중점
    감염병 대응 및 지역경제 활성화 분야 예산 확대

    동작구청사 전경. 동작구 제공 동작구청사 전경. 동작구 제공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내년도 예산안을 역대 최대 규모인 7394억 원을 편성해 구 의회에 제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올해 본예산 6794억 원보다 600억 원인 8.8%가 늘어난 역대 최대 규모로 △일반회계 7255억 원, △특별회계 139억 원이다.

    동작구 김현호 기획예산과장은 "동작구 2022년 예산안은 민선 6·7기 역점사업의 중간 매듭을 완성하는 등 구민의 온전한 일상회복을 넘어 더 풍요롭고 더 행복한 동작을 만드는 정책 추진에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구는 온전한 일상을 누리기 위한 감염병 대응 및 지역경제 활성화 분야 예산을 확대하고 생활SOC 확충, 양녕주차장 부지 청년주택 복합시설 건립 등 구 미래 사업에 집중 투자한다.분야별 예산현황으로 먼저, 보건분야 예산은 237억 원으로 올해보다 75억 원 증액 편성했다.

    특히, 방역활동과 선별진료소 운영 등 감염병 관리사업에 16억 2천만 원, 코로나19 예방접종 등 예방접종사업에 122억 2천만 원을 편성하여 지역사회 감염병 확산방지와 건강관리에 만전을 기한다. 지역경제 기반 구축을 위한 경제·일자리 분야 예산 209억 원을 편성했다.

    경제부문은 △400억 원 규모 동작사랑상품권 확대 발행을 위한 할인판매보전금 8억 원 △'사당역-이수역 LINK상권' 사업 등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19억 △공공일자리지원 141억 원 △창업지원 공간 조성을 포함한 직업교육특구 운영 11억 3천만 원 등이다.

    복지부문은 전체 예산의 53%인 3940억 원이며 기초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 등으로 지난해보다 328억 원 증가했다.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등 보육예산 933억 원 등이다.

    아울러, 구는 코로나19로 2년간 열리지 못한 '도심 속 바다축제'와 '동작구민체육대회'에 4억 원을 편성해 지역대표 축제를 개최 할 계획이다.

    이창우 구청장. 동작구 제공 이창우 구청장. 동작구 제공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주민들이 온전한 일상을 누리기 위해 보건, 경제, 일자리 등 모든 분야에 심혈을 기울여 예산안을 편성했다"며 "2022년에는 일상의 회복을 넘어 더 풍요롭고 더 행복한 동작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작구의 2022년 예산(안)은 동작구의회 314회 제2차 정례회에서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 21일 최종 확정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