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울산 동구, 민족사학 보성학교 설립자 '성세빈 길' 조성

뉴스듣기


울산

    울산 동구, 민족사학 보성학교 설립자 '성세빈 길' 조성

    뉴스듣기
    성세빈 선생 생가 휴게공간 조성 조감도. 울산광역시 동구 제공성세빈 선생 생가 휴게공간 조성 조감도. 울산 동구 제공울산 동구가 민족사학 보성학교 설립자인 '성세빈 선생 테마길'을 조성한다.
     
    동구는 일산동 915-62번지 일대에 '마을안길 경관개선 및 생활안심 디자인사업'을 이달부터 추진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을 통해 보성학교 전시관에서부터 성세빈 선생의 생가까지의 60m 구간을 비롯해 일산진마을 4개 구간에 총 230m의 보행로를 정비한다.

    민족사학 보성학교는 일제강점기 울산 동구 항일운동의 구심점 역할을 했다.

    동구는 보성학교 전시관 뒤편에서 성세빈 선생 생가로 연결되는 골목길을 정비하는 등 '성세빈 선생 테마길'을 12월 중순까지 조성한다.

    일산진마을 지도 표지판. 울산광역시 동구 제공일산진마을 지도 표지판. 울산광역시 동구 제공또 생가 입구에 안내 표지판을 설치하고 생가 옆 빈 공간을 정비해 방문객을 위한 휴식공간을 만들 예정이다.  
     
    노후된 주택가 골목이 많은 일산진마을도 정비한다.

    동구는 밤에도 안심하고 다닐 수 있도록 일산진마을의 구간별로 바닥을 정비한다.

    벽면에 그림 타일 등을 부착하는 한편, 조명함이 부착된 우편함을 설치해 은은한 조명으로 밤길을 환하게 밝힐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