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양주시, 행안부 인증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 선정 쾌거

뉴스듣기


경인

    양주시, 행안부 인증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 선정 쾌거

    뉴스듣기
    민원실. 양주시 제공민원실. 양주시 제공경기 양주시는 시 민원실이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국민행복민원실'은 전국 광역·기초지자체, 교육청, 경찰서, 세무서 등 민원실을 갖춘 행정기관 중 국민행복민원실 인증 희망기관을 대상으로 민원실 내·외부 공간과 민원행정 운영체계 등을 평가해 우수기관을 선정하는 인증 평가제도이다.
     
    올해에는 전국 1516개 기관 중 인증 신청기관을 대상으로 평가를 진행해 총 18개 기관이 2021년 국민행복민원실로 신규 지정됐다.
     
    시는 지난 6월 서면심사 자료를 제출한 이후 8월 민원실 현지점검과 민원인을 가장한 체험평가, 민원인의 민원서비스 이용 만족도 평가 등 총 4단계의 심사를 거쳐 국민행복민원실에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시는 지난 4월 장애, 연령, 국적 등과 관계없이 모든 사용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해 민원실 내부를 리모델링했다.
     
    민원실 리모델링을 통해 △아동과 휠체어 사용자를 위한 낮은 높이의 민원창구 별도 설치 △외국인 주민을 위해 민원창구별 업무 내용 영어 병행 표기 △순번 대기표 발권기 안내표지 개선 △사회적배려대상자 전용창구 픽토그램 활용 등 수요자 중심으로 공간을 재설계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 노약자 등 민원 취약계층을 위한 '직원 도움 호출 벨 설치', 외국인 주민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한 '실시간 양방향 외국어 통역기 비치', 소속 직원들이 조직 내 숨은 친절공무원을 릴레이 방식으로 발굴·소개하는 '내 마음속 친절공무원 소개 릴레이' 등 신규 민원시책을 적극 발굴·운영해온 점에 대해서도 인정을 받았다.
     
    양주시 관계자는 "이번 국민행복민원실 인증은 '시민이 행복한 민원실'을 만들기 위한 우리 시의 노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인증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시민들이 실질적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민행복민원실 인증 기간은 총 3년이다. 양주시는 이번 선정으로 오는 2024년 12월까지 국민행복민원실로서의 지위를 인정받게 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