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갑질 논란' 송지용 전북도의장, 사려깊지 못한 행동 사과

뉴스듣기


전북

    '갑질 논란' 송지용 전북도의장, 사려깊지 못한 행동 사과

    뉴스듣기

    가장 많은 상처 입은 의회 사무처장에게 무릎 꿇고라도 사과
    앞으로 내가 아닌 상대방 입장에서 생각하고 행동할 것

    송지용 전북도의장이 25일 전북도의회 기자실에서 폭언 등 갑질논란 관련 사과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송지용 전북도의장이 25일 전북도의회 기자실에서 폭언 등 갑질논란 관련 사과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송지용 전북도의장이 폭언 등 갑질 논란과 관련해 "사려깊지 못한 행동으로 심려를 끼쳤다"며 "전북도민과 공직자 여러분께 송구하다"고 사과했다.

    송지용 도의장은 25일 전북도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자신에 대한 비판, 도덕적 흠결 등 두렵지 않지만 자신의 잘못으로 가장 많은 상처를 입은 의회 사무처장에게 진정성있게 무릎을 꿇고라도 사과하겠다"고 말했다.

    또, "이 시간 이후로 내 입장이 아닌 상대방 입장에서 생각하고 지난 16년 간 의정 활동 과정에서 상처 입었을 지 모르는 공직자에게도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전라북도 공무원 노조는 오는 29일 전북도의회 광장에서 갑질 논란 관련 규탄 집회에 이어 오후에는 촛불 시위를 열겠다고 밝히는 등 파장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