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충남 당진시 "출산 축하해요~ 모든 출생아에 200만 원 지원"

뉴스듣기


대전

    충남 당진시 "출산 축하해요~ 모든 출생아에 200만 원 지원"

    뉴스듣기
    충남 당진시청사 전경. 당진시 제공충남 당진시청사 전경. 당진시 제공충남 당진시(시장 김홍장)이 올해부터 모든 출생아에 200만 원을 지급하는 '첫만남이용권'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보호자의 국민행복카드에 이용권(카드 포인트) 형태로 일시 지급되며 유흥업소와 레저, 사행업종과 면세점을 제외한 모든 업종(온라인 포함)에서 사용 가능하다. 
     
    다만, 출생일로부터 1년간 사용 가능하고 1년이 경과한 경우에는 자동 소멸된다. 
     
    당진시 관계자는 "기존의 출산지원금과 함께 지급되는 첫만남 이용권이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 경감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당진시는 저출산 극복을 위해 첫째 50만 원, 둘째 100만 원, 셋째 500만 원, 넷째 이상은 1000만 원의 출산지원금과 함께 10만 원의 육아용품 교환권을 지급하고 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