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 사당5구역 특별건축구역 지정…507세대 아파트 건립

뉴스듣기


서울

    서울 사당5구역 특별건축구역 지정…507세대 아파트 건립

    뉴스듣기
    사당5구역 재건축 조감도. 서울시 제공사당5구역 재건축 조감도. 서울시 제공서울시는 노후 단독주택이 밀집한 사당5구역을 '특별건축구역'으로 지정했다고 14일 밝혔다.

    특별건축구역은 자유롭고 창의적인 설계가 필요한 지역 특성에 맞게 용적률과 건축물 높이 등 건축 규제를 완화할 수 있도록 한 제도다.

    시는 구릉지인 사당5구역을 자연 지형에 순응하는 아파트 단지로 조성하고자 이곳을 특별건축구역으로 지정했다고 설명했다.

    이곳에는 재건축사업으로 총 507세대의 신축 아파트가 들어서며 올해 8월 사업시행계획인가를 거쳐 2025년 착공, 2028년에 준공될 예정이다. 연면적 8만3263.92㎡, 지하 5층~지상 12층 규모다.

    이곳은 지하철 2호선 낙성대역과 2·4호선 사당역 사이에 있으며 까치산과 연접해 자연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대지의 최고와 최저 높이 차이가 32m에 이르는 구릉지 형태다.

    서울시는 이런 특성을 최대한 보존하고 인접 지역 건축물과 어울릴 수 있도록 단지를 조성하기로 했다.

    세대별 면적은 3가지 평형(전용 44·59·84형)으로 계획됐다. 공공주택(16세대)은 2인 이상 가구에 적합한 44·59형으로, 모두 장기전세주택으로 공급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