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여수 고흥 여객선 이용객 1년 전보다 소폭 늘어

뉴스듣기


전남

    여수 고흥 여객선 이용객 1년 전보다 소폭 늘어

    뉴스듣기
    여수연안여객선터미널에서 이용객들이 여객선을 타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최창민 기자여수연안여객선터미널에서 이용객들이 여객선을 타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최창민 기자
    전남 여수와 고흥의 여객선 이용객이 1년 전보다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여수지방해양수산청에 따르면 지난해 여수, 고흥 지역 여객선 이용객은 115만 3천여 명으로 1년 전인 2020년 108만 7천여 명보다 6% 가량 늘었다.

    주요 항로별 이용객은 신가 돌산 ~ 여천 금오도간 항로가 32만 8천여 명으로 가장 많았고, 여수~둔병 간 11만 5천여 명, 여수~제주 간 9만 7천여 명, 녹동~제주 간 9만 5천여 명 순이었다.

    여객선 이용객이 가장 많이 방문한 섬은 금오도로 51만 천여 명이 방문했고 이어 제주도 25만 8천여 명, 금일도 14만 3천여 명, 거문도 12만 2천여 명 하화도 11만 5천여 명 순이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