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남부발전, 탄소중립 거점 '세종사무소' 개소

뉴스듣기


부산

    남부발전, 탄소중립 거점 '세종사무소' 개소

    뉴스듣기
    남부발전 제공남부발전 제공한국남부발전이 탄소중립 추진을 위한 거점 사무실을 행정도시 세종시에 문을 열었다.

    남부발전은 13일 세종시 어진동에 위치한 신재생빛드림권역사업실에서 세종사무소 개소식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재생빛드림권역사업실'은 각 빛드림본부에서 수행하던 신재생 사업개발 기능을 지역별로 일원화한 것이다. 즉 △경기·강원권 △충청·전라권 △경상·제주권으로 구분해 지역단위 대규모 신재생 사업을 개발하고 지역주민, 지자체와 협업을 담당해 지역균형 뉴딜을 선도하기 위해 신설했다.

    이를 기반으로 지역별 주민 수용성을 확보해 지역 공존형 사업 추진을 가속화하고 정부, 지방자치단체와 유기적인 협력으로 대규모 신재생에너지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승우 사장은 "탄소중립을 도약의 기회로 삼아, 신재생과 수소 등 에너지 신산업 육성과 사업 영역 확장을 통해 종합에너지기업으로 거듭나야 한다"며, "2045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묵묵히 그 길을 걸어가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