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은혜 '주택 27만호·군복무 퇴직금' 청년공약 제시

뉴스듣기


경인

    김은혜 '주택 27만호·군복무 퇴직금' 청년공약 제시

    뉴스듣기

    원가 분양주택 25만+임대주택 2만
    전역지원금 100만 원, 소급적용 연구
    청년 알뜰교통카드, 교통비 30%↓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16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서울-경기 상생발전 정책협약 체결식에서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16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서울-경기 상생발전 정책협약 체결식에서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저렴한 임대주택·군복무 퇴직금· 알뜰교통카드' 등 청년 맞춤형 공약을 제시했다.

    16일 김은혜 후보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 청년 맞춤형 공약'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먼저 김 후보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청년이 경기도에 살지만 대다수 얼굴엔 그늘이 드리워져 있다"며 "도내 청년 절반이 자신을 경제적 하층으로 생각하고, 청년 44%가 부채를 짊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청년이 자립할 수 있도록 기본적인 생활 안정과 주거를 지원하겠다"며 "그들의 노력이 희망으로 이어지도록 맞춤형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첫째는 청년들을 위한 '주택 27만호' 임기 내 공급이다.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양질의 원가 분양주택 25만호를 비롯해 주변 시세보다 싼 임대주택 2만호를 추가 공급해 청년층의 주거 걱정을 덜겠다는 구상이다. 공유주방과 공동 회의장·카페 건립 계획도 포함됐다.

    다음은 도내 군복무자에 대한 '퇴직금(전역지원금) 100만 원' 지급이다. 기존 군 가산점이나 군 학점 인정제도에 더해, 보편적인 지원보상을 하겠다는 취지다. 대상자는 전역 전부터 도에 주소를 둔 청년이다. 취업 여건과 경제 상황 등을 고려해 이미 전역한 장병들에 대해서도 소급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또한 김 후보는 군복무 경기청년 상해보험 대상자를 사회복무요원, 단기복무 장교‧부사관까지 확대하고, 보장성 항목(치아, 손·발가락, 디스크 진단비, 부상성형 등)과 보장금액(현행 3천만 원→5천만 원)도 늘리기로 했다. 군복무 중 질병이나 부상으로 제대하는 청년들을 위해 '경기 청년 부상제대군인 원스톱 상담창구'도 마련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청년들의 교통비 부담을 덜어주면서 동시에 보행과 자전거 등 친환경 교통수단 장려를 위해 '경기형 청년 알뜰교통카드' 도입을 약속했다.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위해 걷거나 자전거로 이동한 거리만큼 마일리지를 적립해주고, 카드사의 추가할인 혜택을 적용해 교통비를 최대 30%까지 절감하는 방식이다.

    기존 경기청년면접수당의 경우, 도민에게 면접수당을 지급한 기업을 대상으로 도에서 추진하는 사업 참여 시 인센티브를 확대하고 면접수당 일부를 보조하겠다는 전략이다.

    이 외에 사회초년생들을 위한 3대 상담(노무, 재테크, 부동산) 지원과 1인 청년가구 대상 사회적 돌봄 강화 등도 청년 공약 사항에 담겼다.

    끝으로 김 후보는 "청년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주거안정, 취업, 사회복귀 지원에 도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경기 청년들이 엄마아빠 찬스 없이 공정한 출발선에 서서 시작할 수 있도록 든든한 지원자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