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전시, 외식업소 구인구직자 위한 취업지원센터 운영

뉴스듣기


대전

    대전시, 외식업소 구인구직자 위한 취업지원센터 운영

    뉴스듣기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 제공대전시청 전경. 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식업소를 대상으로 외식업소와 구직자를 연결해주는 '외식업소 취업지원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외식업소 취업지원센터'는 외식업소에서 필요한 인력의 안정적인 공급을 지원해 지역 외식업소의 구인난 및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단법인 한국외식업중앙회 대전광역시지회에 직업상담사를 배치해 구인 구직자가 쉽고 빠르게 고용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 하게 된다.
     
    또한 한국외식업중앙회 대전광역시지회 산하 5개 지부에도 직업상담사 5명을 배치해 외식업소 영업자는 물론 시민들도 무료로 취업지원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외식업소 취업지원센터는 조리사 또는 홀 근무자 등 업종 직종에 따른 맞춤형 일자리를 연결할 수 있도록 구인업소와 구직자를 체계적으로 등록해 관리할 계획이다.

    대전시 이동한 보건복지국장은 "외식업소 취업지원센터 운영이 코로나19 여파로 매출감소, 구인난 등 유래 없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외식업소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변화된 외식소비 환경에 지역 외식업소의 조속한 적응으로 외식산업이 활성화 되도록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 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외식업소 취업지원센터는 지난해에 2만 5,910건의 구인구직 알선으로 1795건의 취업을 성사시켰으며 올해는 사회적거리두기 해제에 따라 4만 건 이상의 취업을 목표로 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