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 대통령, 오늘부터 2층 집무실 이용 가능…김 여사 5층 사용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 대통령, 오늘부터 2층 집무실 이용 가능…김 여사 5층 사용

    뉴스듣기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 제공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대통령실 제공윤석열 대통령이 4일부터는 용산 대통령실 청사 2층에 새롭게 마련된 집무실에서 일할 수 있게 됐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3일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집무실 공사가 모두 끝났다"며 "내일부터 대통령이 근무할 수 있도록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취임 이후 2층 집무실 공사가 진행되는 동안 5층 집무실을 사용해왔다.

    다만, 보안 문제상 윤 대통령이 언제 2층 집무실을 사용할지, 5층 집무실을 사용할지는 공개하지 않는다.

    용산공원에서 보이는 대통령실. 황진환 기자용산공원에서 보이는 대통령실. 황진환 기자윤 대통령이 2층 집무실을 사용해 5층 집무실이 비어있을 경우, 김건희 여사가 외빈 접객 등 필요시 5층 집무실을 사용할 예정이다.

    이밖에 공식 브리핑룸과 대통령실 지하 1층 직원 식당 공사 등도 모두 끝났다. 마찬가지로 4일부터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 관계자는 "일부 비서실의 회의실 공사 등을 제외하면 청사 리모델링 공사는 거의 마무리가 된 상태"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