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건설근로자와 사업주를 위한 전자카드제, 한발 더 다가갑니다[영상]

뉴스듣기


전국일반

    건설근로자와 사업주를 위한 전자카드제, 한발 더 다가갑니다[영상]

    뉴스듣기

    공공 50억원, 민간 100억원 이상 공사로 적용대상 확대
    근로자는 퇴직공제 근로일수 신고누락 및 임금체불 방지
    건설사업주의 투명한 인력관리를 위해 2020년 11월 27일부터 시행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가 7월 1일부터 확대 시행된다. 건설근로자 공제회 제공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가 7월 1일부터 확대 시행된다. 건설근로자 공제회 제공
    건설근로자의 퇴직공제와 임금 체불을 방지하고, 건설사업주의 투명한 인력관리를 위해 시행된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이하 전자카드제)가 지난 7월 1일부터 대폭 확대 시행됐다.

    앞으로 대상 공사가 공사예정금액 기준 공공 발주 50억원 이상, 민간 발주 100억원 이상인 공사로 확대 된 것으로 올 연말까지 전자카드제 의무 적용 사업장 수는 약 2200개소 추가 적용되어 약 4천개소 이상의 현장에서 전자카드제가 적용될 예정이다.

    ▶ 건설근로자 전자카드제란?
    건설 현장 출퇴근 시마다 전자카드를 태그하여 현장 출퇴근 내용을 실시간으로 기록·관리하고, 사업주는 기록된 내역을 기반으로 근로일수 신고 및 공제부금 납부하도록 의무화한 제도(2020.11.27 시행)



    또한, 최근 국토교통부에서 건설공사 대금 유용 및 체불 방지를 위해 마련한 '전자조달시스템등을 통한 공사대금의 청구 및 지급 등에 관한 고시'제정안에 전자카드제 기반 임금직접지급제도 연계 관련 조항이 포함되어 고시될 예정으로, 근로자의 임금체불 방지를 위한 전자카드제의 활용성 및 역할도 주목할 만하다.

    2024년 1월 1일부터는 모든 퇴직공제 당연가입 대상 건설공사(공공공사 1억원 이상, 민간공사 50억원 이상)로 전면 확대될 예정으로, 전자카드제 적용 사업장에서 근로하고자 하는 건설근로자는 반드시 '하나로 전자카드'를 소지하여야 하며, 하나로 전자카드는 전국의 우체국과 하나은행에서 신청 및 발급받을 수 있다.

    건설근로자공제회(송문현 이사장 직무대행)에서는 제도 확대 이후 건설 사업주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권역별 집체교육을 실시했다.


    우체국과 하나은행에서 발급받을 수 있는 전자카드 이미지. 건설근로자공제회 제공우체국과 하나은행에서 발급받을 수 있는 전자카드 이미지. 건설근로자공제회 제공
    지난 7월 6일 대전 지역을 시작으로 인천, 경기, 부산, 대구, 서울, 광주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교육내용은 공제회 주요 사업 전반(퇴직공제, 전자카드제, 건설근로자 기능등급제)에 대하여 종합해 이뤄졌다.

    또한, 집체교육 참여가 어려운 퇴직공제 사업주를 위해 공제회 유튜브 채널로 교육 영상을 실시간으로 송출되어 언제든지 온라인 수강이 가능하다.

    공제회 곽윤주 고객사업본부장은 "금번 전자카드제 적용 대상 공사의 확대로 인해 주요 건설공사들의 대부분이 포함되게 되었다"라며, 이에 "전자카드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업자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