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여수해경, 정보톡 '알리내' 개발…전송 비용 1/10로 낮춰

뉴스듣기


전남

    여수해경, 정보톡 '알리내' 개발…전송 비용 1/10로 낮춰

    뉴스듣기

    한 건당 50원에서 4.95원으로…최대 1000자 전송
    국가 예산 절감과 친화적 행정서비스 제공 기대

    전남 여수해양경찰서 청사 전경. 여수해경 제공전남 여수해양경찰서 청사 전경. 여수해경 제공
    전남 여수해양경찰서가 국민 안전 정보 제공 서비스 '카카오 알림톡'을 자체 제작해 화제다.

    5일 여수해양경찰서는 오는 8일부터 국민에게 안전정보 등을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는 '카카오 알림톡'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은 국가정보자원관리원과 연동해 차세대 앱 기반 메시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자체 프로그램 '알리내'를 개발했다.

    이를 통해 시스템 구축 개발비용 약 4천만원의 예산을 절감하고 행정망에서 '카카오 알림톡'을 발송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국민들에게 안전정보 제공 등 문자 발송을 위해 고가의 메시지 요금 소요는 물론 업무의 효율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그러나 이번 서비스 구축으로 국가 예산 절감은 물론 알림톡 1건당 최대 1000자까지 전송할 수 있어 보다 상세한 정보 제공이 가능해졌다.

    기존의 문자메시지를 카카오톡으로 보낼 경우 1건당 55원이었지만 이제는 4.95원으로 최대 90% 절감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는 설명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카카오 알림톡 '알리내' 서비스를 통해 국민에게 알리고자 하는 정보를 보다 쉽고 편하게 전달할 수 있도록 국민 친화적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여수해경이 자체 개발한 카카오 알림톡 '알리내' 예문. 여수해경 제공여수해경이 자체 개발한 카카오 알림톡 '알리내' 예문. 여수해경 제공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