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시,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2차 지급 오는 19일 '마감'

뉴스듣기


광주

    광주시,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2차 지급 오는 19일 '마감'

    뉴스듣기

    광주시, 선불카드 미수령자 등 대상 수령 독려
    12월까지 대형마트 등 광주 전역서 사용 가능

    광주광역시청 전경. 광주광역시 제공광주광역시청 전경.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광역시가 최근 급격한 물가 상승에 따른 저소득층의 생계 부담을 덜고 소비 여력을 높이기 위해 시행하고 있는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사업이 오는 19일 마감된다고 10일 밝혔다.
     
    광주시는 지난 1일 긴급생활지원금 1차 지급을 마무리했다. 이어 1차 지급 시 누락자, 기준일인 5월29일 이전 급여신청 후 신규 책정된 대상자 등을 대상으로 지난 3일부터 오는 19일까지 2차 지급을 추진하고 있다.
     
    지원금은 급여자격과 가구원 수에 따라 차등 지급되며, 기초생활 생계·의료 수급자 1인 가구 40만 원, 4인 가구 100만 원, 주거·교육 수급자·차상위계층·한부모가구 등 1인 가구 30만 원, 4인 가구 75만 원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그동안 성립 전 예산 집행 추진, 한시인력채용, 광주은행과 업무협약을 통한 선불카드 제작 등을 통해 지난 6월 29일부터 지난 5일까지 지급 대상가구 가운데 98%에 달하는 6만 7천여 가구에 313억 원을 신속하게 지급했다.
     
    또 오는 19일 사업 종료와 함께 카드 교부가 마감되는 만큼 각 동 행정복지센터는 아직 카드를 수령하지 않은 가구를 대상으로 전화 또는 문자 발송 등 안내를 통해 카드 수령을 독려하고 있다.
     
    이 밖에도 각 동에서는 거동 불편 사유 등으로 직접 카드 수령이 어려운 대상자들을 위해 찾아가는 서비스를 실시하며 선불카드를 전달하기도 했다.
     
    이번 긴급생활지원금은 무기명 선불형 카드로 지급되며, 대형마트 등 광주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지원 취지를 고려해 유흥·사행 등 일부사용제한 업종은 제외된다.
     
    카드 사용기한은 오는 12월 31일까지이며, 사용기한이 지난 이후에는 잔액 이 소멸돼 사용이 불가능하다.
     
    광주시 손옥수 복지정책과장은 "아직 선불카드를 수령하지 않은 시민은 19일까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수령해 주시기 바란다"며 "카드 사용기한은 올해 12월 31일까지이므로 기한 내에 꼭 사용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