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DJ 서거 13주기…김진표 "김대중식 통합의 정치로 돌아가야"

뉴스듣기


국회/정당

    DJ 서거 13주기…김진표 "김대중식 통합의 정치로 돌아가야"

    뉴스듣기
    핵심요약

    현충원 추도식…국회의장·여야 비대위원장 참석
    주호영 "한국정치 신뢰↓…김대중 정신 이행해야"
    우상호 "선거 패배 민주당 초라해…위기 극복할 것"

    김진표 국회의장과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등 참석자들이 18일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에서 묵념하고 있다. 연합뉴스김진표 국회의장과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등 참석자들이 18일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에서 묵념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진표 국회의장은 18일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에서 "김대중식 통합의 정치로 돌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날 오전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혐오의 정치, 남 탓하는 정치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김 의장은 "지혜와 용기, 화해와 용서. 김대중식 정치가 있었기에 대한민국은 비로소 민주주의를 말할 자격을 얻었다"며 "수백 년 민주주의 역사를 지닌 서구의 선진 민주국가와도 대등하게 마주 설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다시 시련이 시작되고 있다. 코로나 위기에 경제와 민생위기까지 겹쳤다"며 "외환위기를 이겨낸 그 날처럼 국민의 마음을 다시 하나로 모아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진표 국회의장과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이 18일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에서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김진표 국회의장과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이 18일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도식에서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도 추도사를 통해 "지금 한국정치는 매우 혼란스럽고 국민으로부터 신뢰받지 못하는 상황"이라며 "크고 어려운 일이 있을 때마다 김대중 대통령이 있었다면 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했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여야가 김대중 정신을 생각하고 노력한다면 한국정치는 다시 신뢰받고 문제들 잘 해결될거라고 확신한다"며 "우리도 김대중 정신을 배우고 이행하고 지키는 데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대위원장도 "세 번의 선거에서 패배한 민주당은 매우 초라하다"며 "민주당을 만들고 민주당 정신을 지켜 온 점을 생각하면 부끄럽기 짝이 없다"고 했다. 이어 "민주당은 민주주의 위기를, 서민경제 위기를, 한반도 평화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며 "민주당이 거듭나고 새로 잘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