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여수산단서 유해성 화학물질 유출…근로자 14명 이송

뉴스듣기


전남

    여수산단서 유해성 화학물질 유출…근로자 14명 이송

    뉴스듣기
    전남 여수국가산단 전경. 여수시 제공전남 여수국가산단 전경. 여수시 제공
    전남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한 공장에서 화학물질이 노출돼 근로자들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22일 여수시와 여수산단 입주업체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47분쯤 여수산단 A 입주업체 일부 공장에서 시클로헥산(Cyclohexane)과 TLA 혼합물이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는 화학물질배관 변경 과정에서 발생했으며 일부 배관의 드레인 밸브가 완전히 잠기지 않았던 것으로 파악됐다.
     
    시클로헥산(Cyclohexane)과 TLA 모두 관련법에 의한 위험물로, 흡입 또는 피부접촉을 통해 신체에 흡수되며 현기증과 중추신경장애 및 생식기능의 이상을 유발할 수 있는 흡인유해성을 가진 화학물질이다.
     
    사고 현장 주변에서 도급업체 직원 등 14명이 해당 화학물질을 흡입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 업체 측은 모든 공정 작업을 중단했으며 피해 현황을 지속 파악 중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