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최근 5년간 광주전남 온라인 직거래 사기 2만 5천여건 발생

뉴스듣기


광주

    최근 5년간 광주전남 온라인 직거래 사기 2만 5천여건 발생

    뉴스듣기
    조은희 국민의힘 의원. 조은희 의원실 제공조은희 국민의힘 의원. 조은희 의원실 제공
    최근 5년간 광주전남지역에서 2만 5천 건이 넘는 온라인 직거래 사기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조은희 의원이 경찰청에서 받은 '전국 온라인 직거래 사기 발생 및 검거 현황'을 보면 지난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광주전남지역에서는 총 2만 5875건의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이 기간 광주에서는 1만 3089건, 전남에서는 1만 2786건의 온라인 직거래 사기가 발생한 가운데 광주는 84.21%(1만 1022건), 전남은 77.13%(9862건)의 검거율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전국적으로 온라인 직거래 사기로 검거된 피의자 중 혐의가 인정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 인원은 80% 육박했으며 피해금액은 4759억 원에 달했다. 특히 지난해 피해금액은 2020년 300% 정도 상승했다.

    조은희 의원은 "중고거래 시장 규모가 급성장했지만 매물 상태 확인의 어려움, 익명성 등의 특징을 악용해 판매자·구매자 간 분쟁, 사기 피해 등의 문제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며 "다양한 플랫폼의 등장으로 온라인 직거래가 일상화된 만큼 경찰의 강력한 단속과 예방조치로 선량한 이용자들이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