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관악구 고시원서 70대 건물주 숨진 채 발견…타살 정황에 무게

뉴스듣기


사건/사고

    관악구 고시원서 70대 건물주 숨진 채 발견…타살 정황에 무게

    뉴스듣기


    서울 신림동 한 고시원에서 70대 건물주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서울 관악경찰서는 이날 오후 12시 50분쯤 관악구 신림동에 있는 4층짜리 고시원 지하 1층에서 A(74)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해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 고시원 건물의 소유주로, 아들과 함께 건물에 살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의 가족으로부터 "A씨와 연락이 닿지 않아 찾아갔더니 숨진 채 누워있었다"는 취지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현장에서 숨진 A씨를 발견했다. 발견 당시 A씨는 손이 묶인 채였고 목은 졸려 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 가족은 경찰에 "오전까지만 해도 A씨가 살아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가족들의 진술 등 정황을 종합해 타살에 무게를 두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주변 CCTV를 분석하고 있으며 과학수사대 현장 감식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28일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